독일인, 비영어권국가중최고의영어 구술자로선정. 아랍에 미레이트최저.

영국 의회에서 발표한 연구조사에 의하면 독일인들이 IELTS 말하기 시험에서 평균 7.4라는 인상적인 점수를 가지며 비 원어민들 중 최고의 영어 구사능력을 보인다고 시사한다. 예상했던대로 영국의 식민지 국가였던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나이지리아도 높은 점수를 보였고, 중동과 동북 아시아 국가들은 최하위권 6나라중 5곳을 차지했다.
계속 읽기 “독일인, 비영어권국가중최고의영어 구술자로선정. 아랍에 미레이트최저.”

Germans Best Non-Native English Speakers, UAE Worst

Research published by the British Council suggests Germans are the best non-native speakers of English, scoring an impressive 7.4 on average in the IELTS speaking exam. Predictably, former British colonies Singapore, Malaysia, and Nigeria also score highly, with Middle Eastern and North East Asian countries making up five of the bottom six places. 계속 읽기 “Germans Best Non-Native English Speakers, UAE Worst”